작년 4월 다이어트(뱃살 빼기!)를 시작할 겸 해서
배드민턴, 탁구, 테니스 등의 운동을 알아보던 중 배드민턴을 시작하게 되었어요~
 
물론, 제대로 장비를 구매하고 시작한 것은 5월부터...
 
기초도 모르던 시절 블로그와 유투브 영상을 통해 나름대로 룰을 익히고
게임을 진행하곤 했는데 부족한 것이 너무나도 많았어요.
 
문제는 작년 10월 경 난타를 치다가 어깨가!!! 헉! 안올라간다... orz
 
잠시 쉬었더니 괜찮아지긴 했지만 여전히 통증은 남아있어요.
 
 
애초에 레슨은 받을 생각이 없었는데 난타 치다가 어깨를 다친(?) 이후
안아프게 오래 쳐야겠다는 생각으로 레슨을 받기로 결심!
 
집에서 최대한 가깝고 코치분들이 잘 가르켜주는 곳이었음 좋겠다라는 마음으로 알아보던 중
잠전초등학교에 위치한 한국배드민턴아카데미(K.B.A)를 알게되어 두 차례 구경 다녀왔었죠.
 
그리고 작년 11월부터 현재까지 9개월째 다니고 있네요. ^^;
 
레슨 받을 생각이 없지 않았다면... 처음 시작할때부터 다녔더라면...
 
내 자세도 괜찮았을텐데... 뭐든 시작할때 제대로 배우지 않으면
폼이 이쁘지 않고 교정하는데 너무나도 많은 시간이 걸리지요.
 
그래도 더 늦기전에 시작한 것을 다행이라 생각해야겠지요?
 
 
배드민턴을 시작하시는 분들!!!
 
저처럼 애초에 취미생활로 레슨 받을 생각이 없는 분들은 제외하고 (저역시 그랬으니까...)
몇 차례 게임 해보고 즐기고 싶다는 분들은 꼭! 레슨을 받아보시길 추천합니다~
 
 
잠전초등학교(삼전역 1번 출구)에서 가까우신 분들~!
 
배드민턴 레슨 받는것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댓글 남겨주세요. ^^
 
 
 
 
2018년 11월부터 K.B.A에서 레슨 받으며 쓴 내용입니다!
 
  1. 재훈 2019.08.23 18:3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토끼 2019.09.17 18:3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Recent posts